현재위치: 홈> 가족수기> 가족수기
제 목치매..울엄마
오경란
작성일 2009-10-06
마음아프시겠어요~`그래두 아버님이 곁에계시니 복이많으신겁니다..
저희엄마두 단정하시구 깔끔하신거 이루 말할수없었지요~~
피할수없는 치매란녀석 밉구 싫지만 그래두 전 희망의 끈을 놓지않으려구합니다..우리 같이기운내요..
sasauqrmm PribTN <a href="http://myzlnhgwacme.com/">myzlnhgwacme</a>, [url=http://ogwkjsmadjyu.com/]ogwkjsmadjyu[/url], [link=http://tavypwlnlhco.com/]tavypwlnlhco[/link], http://nznfmqvkjcrc.com/ 2010-01-26  메모삭제
 
글쓰기 답변

TOTAL SUBJECT ( 11 / )
넘 버 작성자 제 목 작성일 클릭수
3010 막내딸 엄마의 고백 (3) 2010-12-12 3113
3009 kice11 엄마의 고백 2010-12-16 2188
3008 루디아 다 이런 것은 아니겠죠*** (3) 2010-12-09 2240
3007 kice11 다 이런 것은 아니겠죠*** 2010-12-16 1538
3006 아름다운 집 무료.실비 양로(요양)시설 법인 2011-03-04 1114
3005 김미영 알츠하이머 시어머니와 산지 4년~~ (3) 2010-10-14 3300
3004 최근용 알츠하이머 시어머니와 산지 4년~~ 2010-10-18 2247
3003 기적이필요해요 전두측두엽치매라고 합니다. (4) 2010-10-02 3069
3002 속상해요 저희 어머님이 치매일까요? (1) 2010-10-01 2371
3001 슬픔이 고통뿐인 가족들 (18) 2010-07-12 4530
3000 울산 고통뿐인 가족들 2010-12-31 1500
2999 나그네 좀 독특한 치매 2010-07-08 3174
2998 홍성실 SBS 뉴스추적에서는 초로기환자 가족분들의 사연을 애타게 기다립니다. 2010-07-08 2718
2997 두려운딸 일년만이네요.. (1) 2010-07-01 2553
2996 횰이 너무 힘들고 속상합니다. (3) 2010-06-29 2877
2995 이연실 요양원으로 모신지 5일째 되었습니다. (2) 2010-06-25 3869
2994 관리자 요양원으로 모신지 5일째 되었습니다. 2010-07-07 2654
2993 이정 폭력 심해진 치매 조언구합니다... (3) 2010-06-02 3439
2992 수원댁 치매라는병..모두를 지치고우울하게 만드네요. (3) 2010-06-02 3147
2991 권영희 뇌수술 후유증인지 치매인지... 2010-05-29 1980
리스트 글쓰기
[1]..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16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