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홈> 가족수기> 가족수기
제 목무료.실비 양로(요양)시설
아름다운집
작성일 2009-12-15
아름다운 집 (무료.실비 양료시설)

홈페이지 www.thebeautyhome.org

싸이월드. 네이트닷컴. 다음. 네이버에서 아름다운 집을 클릭하세요.

함께사는 아름다운 세상을 위한 아름다운 집

아름다운 집은 사랑과 소망으로 어르신들을 극진히 모시고 있습니다. 각자의 행복과 인생의 행로를 인도해 드리고 있습니다. 우리에게 중요한 것은 믿음과 신뢰라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어르신 마음에 평안과 기쁨이 중요합니다. 그러기에 아름다운 집은 날마다 기도로 시작해서 어르신들의 마음에 항상 사랑을 심어드립니다.

아뢸 말씀은 우리 주변에 소외되고 희망없이 고통속에서 사시는 노인분들과 가정들이 너무 많이 있기에, 그 분들의 아픔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기 위하여 아름다운 집은 날마다 노력하고 있습니다. 사랑과 보살핌을 소중하게 여기며 입소하신 분들께 소망과 희망을 심어 드리고 있습니다. 여러분 주변에, 어르신 때문에 (중풍, 치매, 성격장애, 신체장애,고부간의 갈등 등) 아픔을 가지신 분들이나, 어렵게 힘들게 생활보호 대상자로 사시는 어르신들에게, 포근하고 사랑과 믿음이 넘쳐나는 아름다운 집에서 평안한 여생을 지내실 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또한 아름다운 집 발전을 위해 고견을 주시고 사랑과 기도로 격려를 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아름다운산 기슭 아름다운 작은 산봉우리가 잘 어우러진 고향같은 천혜의 복지마을 터입니다.
주변이 조용하여 노인분들이 편히 쉴 수 있는 한적함과 도시의 공해와 복잡함을 피할 수 있으면서 안정된 자연환경을 고루 갖춘 장소입니다.

아름다운 집은 700 여평의 대지위에 건축된 노인시설로 구성되어 있고, 거실과 모든 문은 턱이 없으며 출입문은 슬라이딩 문으로 설치하고 편안하고 안락한 삶을 위하여 아름다운 집은 최선을 다 하여 믿음으로 하나되고 사랑으로 어르신들을 평안히 모시겠습니다.
부득이한 사유로 가족의 보호를 받을 수 없는 무의탁이신 어르신. 심신허약 및 기타 노인성 질환 치매, 중풍 등으로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어르신들께 편안하고 안락한 홈케어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본 시설은 일상생활 및 이미용, 목욕, 등 생활을 유지시키는데 그 목적을 두고 있으며 특히 소망과 희망를 갖고 쾌유 하시기를 기도와 사랑으로 특별히 보살펴 드립니다.

내과 의사. 피부과 비뇨기과 의사 내진.

간호사 2분.

사회복지사 5분

▶이용대상: 가족이 없는 무의탁 어르신은 무료입니다.
생활보호대상자도 무료입니다.
또한 심신허약 및 노인성 질환 치매, 중풍 등으로 일상생활에 어려움이 있는 가정내에서 부양이 불가능한 전염성 질환이 없는 어르신.
▶입소정원:50분
시설 현 황
시 설 명
사회복지법인 (무료.실비요양시설)

사회복지법인
2001년 1 월 7일
소 재 지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복장리 243번지

상담전화 031-924-4431, 010-4742-0433.팩스 031-582-8061

상담전화는 031-924-4431으로 연락하시면 친절히 안내 설명해드립니다
김 영 애 사무국장

 
글쓰기 답변 삭제 수정

TOTAL SUBJECT ( 10 / )
넘 버 작성자 제 목 작성일 클릭수
3030 반정금 잠들때까지 계속 말을 합니다. 2011-03-11 2173
3029 이석주 울 엄니를 도와 주세요 (1) 2011-03-07 2435
3028 권영희 울 엄니를 도와 주세요 (1) 2011-03-17 1954
3027 딸~~ 저희 아빠 때문에... 2011-02-24 1989
3026 이연주 우리어머님 (1) 2011-02-20 1914
3025 신가연 한방치료와 양방치료 뭐가 효과적일까요? (2) 2011-02-16 1842
3024 신가연 한방치료와 양방치료 뭐가 효과적일까요? 2011-02-20 1782
3023 냥냥이 65세이신 아버지가 전두측두치매이십니다.. 2011-02-08 2390
3022 조혜진 65세이신 아버지가 전두측두치매이십니다.. (1) 2011-02-23 2011
3021 권영희 65세이신 아버지가 전두측두치매이십니다.. 2011-02-11 1918
3020 휴.. 어떻게 해야할지 하나도 모르겠어요... (1) 2011-02-07 1967
3019 평화 어떻게 해야할지 하나도 모르겠어요... 2011-02-09 1617
3018 문의 조언을 구합니다. (1) 2011-02-06 2076
3017 이정실 저희는조금나아지셨어요 2011-03-12 1689
3016 김홍숙 저희는조금나아지셨어요 (1) 2011-04-05 1231
3015 권영희 조언을 구합니다. 2011-02-07 1511
3014 호수안 조언을 구합니다. 2011-02-07 1517
3013 친정엄마 치매신데 요양원은 어느정도 되야 가는 걸까요? (3) 2011-01-15 3097
3012 황금빛 치매건강소식지 <행복한 노년>에서 치매환자분을 간호하시는 가족을 찾습니다 2011-01-04 1643
3011 울산댁남편 새해에는 복 많이 받으시고, 늘 행복하시기를 기원합니다 (1) 2010-12-31 1341
리스트 글쓰기
[1] [2] [3] [4] [5] [6] [7] [8] [9] 10 ..[161]